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현대 HCN 새로넷방송

  • 로그인
  • 회원가입
  • 회사소개
  • ENGLISH
전체메뉴 열기 전체메뉴 열기

경제/사회

지역방송국의 경제/사회 뉴스를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구미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 4인 초과 모임 금지

오승훈 기자2021.07.23
[앵커멘트]
■현대HCN 새로넷방송

구미시가 오는 8월 3일까지
사회적 거리두기를 2단계로 격상했습니다.

밤 12시 이후, 포장과 배달만 허용되고
사적 모임도 최대 4인까지만 가능하게 됐는데요.

어떻게 달라지는 것인지 알아봤습니다.

오승훈 기자의 보도입니다.

=========================================
구미시가 23일부터
오는 8월 3일까지 2주간
사회적 거리두기를 2단계로 격상했습니다.

최근 구미 유흥주점발 확진자가
빠르게 늘어나면서 집단 감염을 막기 위한
조치로 풀이됩니다.

이에 따라 유흥주점과 단란주점,
노래방은 8월 3일까지
집합금지 행정명령이 내려졌습니다.

집합금지 조치를 위반할 경우 형사고발과 함께
300만 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할 예정입니다.

이번 방역지침 강화로
사적 모임 허용인원도 최대 4인으로 제한됩니다.

다만, 예방접종 완료자는
모임 허용인원에서 제외하고
직계가족 모임은 인원을 제한하지 않는
예외사항을 뒀습니다.

또, 식당과 카페는
밤 12시 이후 포장과 배달만 허용되고
테이블간 1m 이상 거리두기 또는
칸막이를 설치해야 합니다.

구미시는 지역 확산을 막기 위해
시민 모두가 다함께 힘써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인터뷰 / 장세용 구미시장]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과 함께 수도권과 주요 지자체의
방역수칙이 강화되고 있습니다. 이번 2단계 격상으로
시민 여러분의 불편과 경제적 피해를 생각하면 마음이
아주 무겁습니다만, 지역 내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시민 모두가 방역관리자가 되어 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립니다."

유흥주점발 확산세로
최근 1주일간 36명의
확진자가 발생한 구미시.

이번 방역지침 강화로
코로나19 확산세가
한풀 꺾일 수 있을지 주목됩니다.

HCN NEWS 오승훈입니다.
(영상취재 : 김갑두 기자)

로딩중...
로딩중...
로딩중...
로딩중...
로딩중...